default_setNet1_2

다채로운 공연문화 선보이는 태안군… ‘문화도시’로 도약!

기사승인 2022.06.16  16:10:11

공유
default_news_ad1

- 콘서트, 뮤지컬 등 기획공연 대폭 늘려… 하반기도 다양한 장르 공연 예정

중앙로 광장 주말 상설공연과 문화예술감상실 등 군민 문화향유 기회 확대

   
▲ 사진은 지난 3월 31일 태안종합실내체육관서 열린 이미자 콘서트.

태안군이 코로나19 거리두기 해제 이후 기획공연을 대폭 늘리는 등 군민들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에 나서고 있다.

군은 남녀노소 모든 군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의 장을 조성하고 지역예술인의 활발한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음악회와 뮤지컬 등 다양한 공연을 추진하고 각종 문화사업을 펼치는 등 문화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적극적인 움직임에 나서고 있다.

군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된 지난 3월 31일 태안종합실내체육관에서 가수 이미자 씨를 초청해 군민 1200명을 대상으로 공연을 펼친 데 이어, 거리두기가 완전 해제된 4월 18일 이후 ▲‘꽃지연가(5월 19일, 안면실내체육관)’ ▲‘경로당 폰팅사건(5월 26일 문화예술회관)’ 등 콘서트 및 뮤지컬 공연을 연이어 성사시켰다.

또한, 오는 23일에는 문화예술회관에서 창작 뮤지컬 ‘굿 세워라 금순아’ 공연을 갖는 등 거리두기 해제 이후 2개월 만에 세 편의 공연을 군민에 선보이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태안군의 문화사업은 하반기에도 이어진다.

군은 7월부터 11월까지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을 추진키로 하고 문화예술회관에서 ▲‘슬기로운 음악생활(7월 21일, 케이필하모닉오케스트라)’ ▲‘꽃신-구절초(8월 18일, 극단 민예)’ ▲‘이팝 : 소리꽃(10월 6일, 고창농악보존회)’ ▲‘Music In Academy Awards(11월 10일, w필하모닉오케스트라)’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펼친다.

또한, 4월부터 시작해 매주 토요일마다 운영되고 있는 태안읍 중앙로 광장 주말 상설공연을 하반기에도 이어가는 한편, 6월 5일부터는 매주 일요일 문화예술회관서 ‘일요 문화예술 감상실’을 열어 국내·외 다양한 문화공연 영상을 선보이는 등 군민들을 위한 문화 채널 다변화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지난 2년여 간 코로나19로 움츠러들었던 군민들을 위해 다채로운 문화예술의 장을 마련하고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며 “문화예술과 관광자원을 연계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등 앞으로도 다양한 시도를 계속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동이 기자 east334@hanmail.net

<저작권자 © 태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