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말끔히 수리된 노후주택… 이원면 집수리봉사단 ‘구슬땀’

기사승인 2021.04.02  10:50:44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은 지난달 23일 이원면 포지3리의 한 장애 어르신 가정을 찾은 ‘이원면 집수리 봉사단’.

이원면 집수리 봉사단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을 펼쳐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지난달 23일 ‘이원면 사랑과 희망의 집수리봉사단(단장 이광용)’ 단원 20여 명이 주택노후로 빗물이 새는 이원면 사창1리의 한 기초수급 어르신 가정을 찾아 욕실 단열 공사와 함께 지붕을 말끔히 수리했다.

또한, 같은 날 이원면 포지3리의 장애 어르신 가정을 찾아 도배를 비롯해 배수구 수리, 방충망 교체 등 집수리에 구슬땀을 흘렸다.

집수리를 받은 어르신은 “집 안 이곳저곳에 문제가 많아 불편했는데 이렇게 말끔하게 수리해주셔서 너무 기쁘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봉사에 참가한 한 단원은 “어르신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지내실 수 있도록 해드린 것 같아 마음이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봉사활동에 적극 참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동이 기자 east334@hanmail.net

<저작권자 © 태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