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 출시… 핸드폰으로 충전 가능

기사승인 2020.11.19  16:21:34

공유
default_news_ad1

- 이달 16일 출시… 월 50만 원까지 구매 가능, 올해 말까지 10% 특별할인

결제 시 현금영수증 발급 요청 필요 없이 자동으로 체크카드 처리
연말정산 소득공제 혜택도… 온라인(핸드폰), 오프라인(농협방문) 카드 신청 시작

   
▲ ‘은행 방문 없이’ 핸드폰 앱을 통해 지역사랑상품권을 구매(충전)할 수 있는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이 이달 16일부터 출시된다. 사진은 카드 상품권 이미지.

태안군이 기존 지류(종이) 지역사랑상품권의 여러 가지 단점들을 보완한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을 도입하며 지역사랑상품권 활성화에 적극 나섰다.

군은 한국조폐공사, NH농협은행과 손잡고 은행 방문 없이도 지역 사랑 상품권을 구매(충전)할 수 있는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을 이달 16일부터 출시한다고 밝혔다.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은 충전식 체크카드(NH농협은행) 형태로 만 19세 이상이면 전 국민 누구나 스마트폰 앱 ‘chak’을 통해 온라인으로 카드발급 신청이 가능하며, 카드발급 후 앱에서 상품권을 충전(구매)해 태안 지역 내 ‘태안사랑상품권’ 가맹점 중 ‘NH카드 가맹업소’에서 일반 체크카드처럼 사용할 수 있다.

단, 상품권 가맹점이 아닌 곳이나 태안군 외의 지역에서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을 사용하면 연동된 NH은행 결제계좌에서 해당 금액이 출금된다.

이번에 출시된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은 매달 은행 등 판매 대행점을 직접 방문해 구매해야만 했던 지류 상품권과 달리 스마트폰으로 어디서든 쉽고 편리하게 충전할 수 있다. 특히 결제 시 체크카드 사용처리가 돼 기존 지류 상품권을 사용할 때 매번 ‘현금영수증 발급요청’을 해야 했던 소비자들의 큰 불편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군은 기대하고 있다.

한편,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은 기존 지류형 상품권과 동일하게 상시 5%, 특별기간 10%의 할인이 적용되며, 월 50만 원(지류, 카드 합산), 연 600만 원까지 충전(구매)이 가능하다. 연말정산 시에는 체크카드와 동일한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달부터 올해 말까지 태안사랑상품권(지류, 카드형)의 발행규모는 20억 원으로, 소진 시까지 선착순 판매할 예정이며 올해 12월 31일까지는 10% 특별 할인된 금액으로 충전(구매)할 수 있다.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 구매 희망자는 스마트폰 앱 ‘chak’ 설치→회원가입→카드 발급 신청(이달 16일부터 가능)→카드발급(약 7일 이내)을 거친 후 충전 및 사용이 가능하며, 오프라인 카드 신청은 가까운 농협 창구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가세로 군수는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은 기존 지류형 태안사랑상품권의 단점을 보완, 휴대폰으로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은행 방문 없이 구매(충전)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며 “소비자의 편의성을 극대화한 ‘카드형 태안사랑상품권’ 도입으로 청년층, 직장인, 관광객 등의 이용자가 추가로 확대돼,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가 군수는 이어 “앞으로도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한 다양한 시책 발굴, 추진에 최선을 다해 ‘모두가 함께 더불어 더 잘사는 새태안’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이 기자 east334@hanmail.net

<저작권자 © 태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