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략세운 태안군… 내년도 정부예산 1,795억 원 확보 총력!

기사승인 2020.02.21  13:37:39

공유
default_news_ad1

- 군청 중회의실에서 ‘2021년 정부예산 확보 전략보고회’ 개최

정부예산 확보 추진기획단 운영으로 효율적‧체계적 대응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전략을 세운 태안군이 지역 사회간접자본(SOC) 확충 및 주민불편 해소를 위한 사업 추진을 위해 총력전에 나선다.

군은 지난 17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와 군 관계자 등 40여 명이 모인 가운데 ‘2021년 정부예산 확보 전략보고회’를 갖고 주요 전략사업 및 현안사업 추진에 따른 예산확보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내년도 군 자체사업 72건(1,208억 원)과 타 기관 사업 12건(587억 원) 등 총 84건 1,795억 원의 확보대상 사업이 보고됐다.

이날 보고된 주요 확보대상 10대 자체 신규 사업은 ▲학암포 중심 복합관광개발사업 ▲태안군 공설영묘전 봉안당 확충 ▲고남패총박물관 리모델링 ▲안면읍 생활 SOC 복합시설 신축 ▲태안 북부권 로컬푸드 복합문화센터 건립 ▲읍면 LPG 배관망 인프라 구축사업 ▲2021년도 어촌뉴딜 300사업 ▲권역단위 거점개발사업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도시재생 뉴딜 사업이다.

한편, 군은 지난달부터 2021년 정부예산 확보 대상사업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기본계획을 수립해 이번 추진전략 보고회를 개최했다.

군은 앞으로 중앙부처의 중기재정계획 등 상위계획에 현안사업이 반영될 수 있도록 대응하는 한편, 예산편성단계에서는 지역구 국회의원을 초청해 신규 및 주요 대상사업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하고, 이와 함께 중앙부처의 예산편성 방향 분석과 핵심사업에 대한 대응 논리를 개발해 기재부 등 중앙부처를 방문,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본격적인 활동을 펼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가세로 군수는 ‘광개토 대사업’ 등 핵심사업을 중심으로 예산 확보 활동을 펼치고, 신규 공모사업은 ‘2021년도 정부예산 확보 추진기획단‘을 구성해 지역개발분야, 농림해양수산분야, 보건‧복지 및 환경분야 등 3가지 분야로 나눠, 부군수를 중심으로 담당 부서장이 주축이 돼 사업 발굴 및 타당성 논리를 개발할 예정이다.또한 각 사업별 2회 이상 해당 중앙부처를 방문하고 월 1회 정부예산 확보 활동 상황 보고회를 개최해 결과를 공유함으로써, 체계적인 대응으로 예산확보 활동을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가세로 군수는 “군의 미래추진동력 사업 및 현안사업 등을 차질 없이 추진하기 위해서는 국·도비 확보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광개토 대사업을 비롯한 태안의 중장기적 계획, 10대 자체 신규사업을 중심으로 한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에 공직자 모두가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이 기자 east334@hanmail.net

<저작권자 © 태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