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태안소방서, 공사장 용접시 화재주의 당부

기사승인 2019.11.28  17:50:50

공유
default_news_ad1

태안소방서(서장 김경호)는 공사장 용접·용단 작업 중 부주의로 인한 화재 발생을 줄이기 위해 관계인들에게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소방청 통계에 따르면 공사장 용접작업 중 불티로 인한 화재를 분석한 결과 지난 2014년부터 2018년까지 5년간 1,823건이 발생했고 인명 피해는 사망 20명, 부상 268명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건설 현장에서는 스티로폼 단열재 등 화재 시 다량의 유독가스를 발생시키는 가연성 자재가 많이 사용되고 있으며, 건축공사장 주변에는 가연물이 많이 적치돼 있어 용접 작업 중 조그만 불티만 튀어도 쉽게 화재로 이어질 수 있다.

이런 공사장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용접 작업 전 안전관리자에게사전통보및소화기 및 임시소방시설 설치 ▲용접작업 후 작업장 주변 불씨 여부 30분 이상 확인 ▲가연물을 쌓아두거나 놓아두지 말기 등의 안전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최종운 화재대책과장은 “공사장 안전을 위해 모두가 관심을 갖고 안전관리에 더욱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김동이 기자 east334@hanmail.net

<저작권자 © 태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